크리스 정 시장 후보 '주민과의 만남'

19일 팰팍 뉴저지장로교회
시의원 출마 한인들도 참석

한인 최초의 뉴저지주 팰리세이즈파크 시장 당선에 도전하는 크리스 정 시의원과 동반 승리를 노리는 우윤구·원유봉 팰팍 시의원 후보가 '주민과의 만남' 행사를 연다.

행사는 오는 19일 오후 8시부터 팰팍 뉴저지장로교회(500 브로드애비뉴) 1층 친교실에서 진행된다.

오는 6월 5일 팰팍 시장.시의원 민주당 예비선거에 나서는 정 의원과 우윤구·원유봉 후보가 주민들에게 직접 공약을 설명하고 다양한 여론을 수렴한다.

이들 후보 측은 "선거에 나서면서 팰팍 발전과 변화를 위한 다양한 공약을 밝혔는데 정작 유권자들은 이를 잘 모르고 있다"며 "주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게 알기 쉽게 설명하고, 주민들이 원하는 내용을 적극 반영하고 싶다. 이를 위해서는 주민들과 더 가깝게 대화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그간 팰팍에서 생활하면서 하고 싶었던 말, 정치권에 실망스러웠던 일이나 요구하고 싶은 사항이 있다면 이 자리에 꼭 와서 가감 없이 말해 달라"고 덧붙였다.

행사에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문의 201-417-7884.

서한서 seo.hanseo@koreadaily.com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