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미디어 쇼케이스 개최


넷마블(대표 권영식?박성훈)은 11일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개발사 체리벅스)의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넷마블 권영식 대표, 강지훈 사업본부장을 비롯해 개발사 체리벅스 정철호 대표, 장현진 개발총괄이 참석해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에 대해 상세히 소개하고 앞으로의 사업전략방향을 공개했다.

권영식 대표는 환영사를 통해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으로 넷마블은 또한번 모바일 게임 시장에 혁명을 일으키고자 한다”며 “리니지2 레볼루션 이상의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은 인기 PC 온라인게임 ‘블레이드 & 소울’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원작의 방대한 세계관과 콘텐츠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모바일 MMORPG다. 이 게임은 언리얼엔진4로 제작된 최고 수준의 Full 3D 그래픽을 바탕으로 고퀄리티 시네마틱 연출과 메인 시나리오에 충실한 스토리, 경공 시스템, 대전 게임급 전투액션 등 원작 감성을 담아 냈다. 특히 원작과 동일한 성우진의 보이스로 제작한 150종 이상의 시네마틱 영상은 게임 플레이 시 영화를 보는 것과 같은 몰입감을 선사한다.

원작의 특징 중 하나인 ‘경공’은 모바일 환경에 맞춰 버튼 2개의 간편한 조작으로 자유롭게 이동하며 다양한 뷰를 감상할 수 있도록 구현했으며, 무공 연계 및 스킬을 사용하면서 이동할 수 있는 무빙 액션으로 대전 게임 못지 않은 역동적인 액션 쾌감을 경험할 수 있다.

캐릭터의 경우 작년 지스타를 통해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체험한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린족 남성 캐릭터를 추가, 총 6종의 캐릭터(진족 남녀, 린족 남녀, 건족 여, 곤족 남)를 선보이며, 취향에 맞춰 외형을 선택할 수 있는 커스터마이징 기능을 함께 제공한다.

체리벅스 장현진 개발총괄은 “모바일이라는 제한적인 플랫폼 안에 원작의 방대한 콘텐츠와 감성을 그대로 계승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은 오는 11월 15~18일 개최하는 ‘지스타2018’에 선보인 후 12월 6일 국내 정식 출시한다.

넷마블은 11일 정오부터 브랜드 사이트를 열고 사전등록과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를 시작한다. 사전등록에 참여하는 모든 이용자에게는 정식 출시 이후 사용 가능한 의상 아이템을 제공하며, 구글플레이 사전등록 시 1만 은화를 추가로 지급한다. 또 보패 이벤트에 참여하면 고급 게임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한 브랜드 사이트에서는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의 스토리, 등장인물, 캐릭터, 지역, 문파 등에 대한 상세 정보를 비롯해 각 직업별 소개 영상 및 스킬 영상을 최초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용자들은 공식 커뮤니티 앱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World’를 통해 모바일에서도 해당 게임 정보를 빠르고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앱은 구글플레이 및 애플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으면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