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3억 달러 찾아가세요"…가주정부 '미청구 재산'

세금환급·보험금 등 다양
웹사이트 통해 쉽게 조회

"미청구 재산 93억 달러 찾아가세요."

가주회계감사국은 주인이 찾아가지 않은 돈 93억 달러가 주정부 금고에 보관돼 있다며 속히 찾아 갈 것을 당부했다.

회계감사국에 따르면 지난해에만 7억7000만 달러의 미청구 재산(Unclaimed Property)이 새로 귀속돼 누적 금액이 총 93억 달러로 늘었다.

미청구 재산은 주인을 찾지 못한 세금 환급액, 휴면계좌 잔액 및 대여금고 내용물, 저작권료, 주식, 뮤추얼펀드, 채권, 배당금, 양도성 예금증서, 생명보험금, 유산, 현금화되지 않은 자기앞 수표, 머니 오더 등이다.

은행 등 금융기관들은 계좌 주인이 3년 동안 찾아가지 않은 금융자산의 경우 이를 회계감사국에 보고하고 이관해야 한다.

미청구 재산 검색은 의외로 간단하다.

회계감사국의 미청구 재산 검색 웹사이트(https://ucpi.sco.ca.gov/UCP/Default.aspx)에서 개인은 성, 이름과 거주 도시명을 입력하면 된다. 법인은 법인명만 입력하면 결과를 알 수 있다.

검색 후 자신의 이름과 주소, 세부 내용이 확인되면 환급 신청도 가능하다. 환급 신청 양식을 작성하고 본인이 서명한 뒤 본인 재산임을 입증할 수 있는 서류와 함께 우편(Unclaimed Property Division, P.O. Box 942850, Sacramento, CA 94250-5873)으로 보내면 된다.

사실 관계가 확인되면 통상 30~60일 사이에 돈을 돌려받을 수 있다.

경제부 진성철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