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신역 KTX 탈선…코레일 “기관사 신호 오인 궤도 이탈”



경기도 고양시 행신역에서 15일 새벽 KTX 열차가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연합뉴스]





경기도 고양시 행신역 차량기지에서 15일 새벽 KTX 열차가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40분쯤 고양시 행신역 옆 수도권철도차량정비단에서 차량 점검을 위해 이동하던 20량짜리 KTX 열차가 탈선했다.

해당 열차는 차량기지 안에서 대기 중이던 열차로, 승객은 타고 있지 않아 기관사를 포함해 다친 사람은 없었다.

코레일 측은 사고 직후 선로를 차단하고 크레인 등을 투입해 열차와 선로 복구 작업을 벌여 이날 오후 복구를 완료했다. 사고를 낸 기관사는 업무에서 배제했다.

코레일 측은 이번 사고가 기관사의 신호 잘못 봐 궤도를 이탈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또 기중기 등을 투입해 열차와 선로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

코레일 관계자는 “선로를 차단하고 열차를 통째로 들어올려서 복구했다”며 “(기관사가) 신호를 잘못 본 것 같은데, 일단 업무에서는 배제되고 추가 조사를 받게 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