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앤탐스 자바에 LA 5호점 오픈…코로나에도 사세 확장 박차

다운타운 12가와 스탠퍼드에 새로 오픈한 탐앤탐스 LA 5호점.
코로나 사태로 도소매 업체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한국 토종 커피 전문 체인점 탐앤탐스가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 최근 달고나 커피와 달고나 밀크티 라떼를 출시한 탐앤탐스가 다운타운 자바시장에 최근 LA 5호점을 소프트 오픈하고 영업에 나선 것.

12가와 스탠퍼드에 위치한 신규 매장은 오픈일을 지난 18일로 확정했다. 또한 개인위생에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6피트 거리규정, 손 세정제 배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매장 이용 고객의 건강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고 있다.

탐앤탐스는 올해 하반기에도 윌셔와 윌튼의 새 콘도 건물 1층에 2700스퀘어피트의 대형 프리미엄 매장 탐앤탐스 블랙을 LA 6호점으로 개장을 준비 중이다.

탐앤탐스 미국법인 관계자는 “코로나 사태로 많은 요식업계 종사자들이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에도 앞으로 더 활발한 사세 확장을 통해 한인사회가 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같은 업계 종사자들에게 희망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