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버, 단일 시즌 PO서 1승3패 열세 두 차례 탈출

LA클리퍼스 상대 1승3패 뒤집어
앞서 유타전도 역전, NBA 신기록



덴버 너기츠 단일 시즌 플레이오프에서 두 차례나 1승3패 승부를 뒤집었다. [USA투데이=연합뉴스]





덴버 너기츠가 미국프로농구(NBA) 신기록을 세웠다.

덴버는 16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열린 2019~20시즌 NBA 플레이오프 서부 콘퍼런스 2라운드(7전 4승제) 7차전 LA 클리퍼스와 경기에서 104-89로 이겼다.

덴버는 1승3패로 탈락 위기에 몰렸다. 이후 내리 3연승으로 승부를 뒤집고 서부 콘퍼런스 결승에 진출했다. 덴버는 NBA 역사상 최초로 한 시즌 플레이오프에서 두 차례 1승3패 열세를 뒤집은 팀이 됐다.

덴버는 앞서 유타 재즈와 1라운드에서도 1승3패로 밀리다 세 경기를 이겼다. 미국 4대 프로스포츠(풋볼, 야구, 아이스하키, 농구)를 통틀어서도 역대 세 번째 나온 사례다.
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Video News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